새소식

활동소식<365일 움직이는🌲 소나무 뉴스레터_23호>

2023-04-21
조회수 195

- 365일 움직이는 녹색교통운동 소나무 뉴스레터 23호 -

  
[성명서]
🌍[지구의 날] 환경정책 실종, 산업정책만 난무한 윤석열 정부를 규탄한다.
  

한 국 환 경 회 의

The National Network of Environmental Organization of Korea

지구의 날 한국환경회의·민관환경정책협의회 민간위원 성명서


환경정책 실종, 산업정책만 난무한 윤석열 정부를 규탄한다.

- 기후위기·생태위기 대응 역행, 국토를 유린하는 토건개발 등

윤석열 정부의 환경정책의 전면 재검토를 요구한다. -


4월22일 지구의날은 지난 1969년 미국 캘리포니아주에서 발생한 해상원유 유출사고를 계기로 지구 환경오염 문제의 심각성을 알리기 위해 1970년 제정한 지구 환경 보호의 날이다. 53년이 지난 지금, 지구 환경오염 문제는 전세계가 풀어야 할 가장 중대한 과제이다. 그러나, 윤석열 정부의 현실은 이해와 상식을 벗어난 역행, 그 자체이다.


지난해 출범한 윤석열 정부는 기후위기 해결과 생태 위기 타계는 뒷전이고 오로지 성장과 경쟁력 강화라는 명목으로 온갖 규제를 완화하고, 무분별한 개발 사업을 졸속으로 추진하고 있다. 고작 출범 1년 남짓이라는 것이 믿기지 않을 지경이다. 국립공원은 입맛대로 잘라져 개발의 삽질 앞에 내 던저 졌고, 4대강은 여전히 가로막혀 흐르지 못하고 있다. 핵발전소는 성장동력이라는 이름으로 지역의 희생을 강요하고 있으며, 기업의 이윤 앞에 탄소감축 로드맵은 누더기가 되었다. 외교라는 이름으로 방사능 오염수의 방류조차 눈감아버렸으며, 환경영향평가는 그저 규제완화의 다른 이름으로 전락해버렸다.


이 과정에서 시민사회의 목소리는 철저하게 지워졌다. 기후위기와 생태위기를 걱정하는 시민들 또한 그저 복종만을 강요 당하고 있을 뿐이다. 윤석열 정부는 이해관계자, 전문가, 시민들의 의견은 무시하고 귀를 닫았다. 고작 1년 사이에 우리의 기후와 생태계는 마구잡이로 난도질 당하고 있다. 현 정부는 자연 앞에 폭력 그 자체이다.

공정과 상식을 내세웠지만, 자연앞에 결코 공정하지도 상식적이지도 않다. 환경에 대한 퇴행적 인식을 그대로 드러내었다. 회색 콘크리트와 더 많은 공장 굴뚝이 잘사는 것이라는 착각은 이미 수십년 전에 폐기되었어야 한다. 기후위기 시대, 어떻게 이토록 무자비한 과거의 삽질 만능주의가 답일 수 있는가.

 

(생략)

 

한국환경회의와 민관환경정책협의회 민간위원들은 이번 지구의 날을 맞아 기후위기·생태위기 시대를 역행하는 윤석렬 정부에 다음과 같이 요구한다.

 

1. 민·관환경정책협의회 민간위원은 환경보전 의무를 망각한 환경부와의 더 이상의 협의는 불가능하다고 판단, 공식적인 협의회 참여 중단을 선언한다.


2. 윤석열 정부의 환경파괴 하수인으로 전락한 환경부 장관과 국토부 장관은 그 책임을 지고 즉시 사퇴하라.


3. 윤석열 정부는 무분별한 개발계획을 전면 중단하고, 생태보전과 기후위기 해결을 최우선으로 하는 환경 정책을 추진하라.

 

한국환경회의는 지구의 날을 기점으로 주요 환경 사안에 대하여 더 많은 시민들과 함께하며, 시민사회와 적극적인 연대를 조직할 것이며, 시민들과 함께 환경 정책의 정상화를 위해 모든 역량을 집중할 것이다.

 

2023년 4월 20일

 

한국환경회의·제4차 민관환경정책협의회 민간위원


[참고]

한국환경회의는 주요한 환경사안에 대해 공동으로 연대하는 연대기구로서 2005년부터 활동을 시작하였다. 

2023년 현재 녹색연합, 환경운동연합 등 47개 환경단체 및 네트워크 기구가 참여하고 있으며, 

환경사안 전반에 대한 공동대응, 환경단체 교육과 연수, 워크숍등을 진행하고 있다.

민관환경정책협의회는 정부와 민간환경단체간 만남을 통하여 상호이해를 도모하고, 상호교류를 활성화하며, 

환경보전을 위한 정부의 주요 환경정책수립시 민간환경단체와 협의를 거치도록 함으로써 

환경보전업무를 효율적으로 추진하기 위한 협의체이다. [환경부훈령 제1476호]



[캠페인 안내]
👉 #오에완 캠페인에 참여하세요. 

최근 기후위기가 더욱 심화되면서 

에너지절약 행동의 중요성이 더욱 필요 해지고 있습니다.

‘하루 1kWh줄이기’ 캠페인은 

LED등 고효율 조명 사용하기

안쓰는 조명 소등하기

사용하지 않는 전자제품 플러그 뽑기

매월 22일 저녁 9시, 5분간 소등하기

로 매월 4,439원을 절약하는 에너지 캠페인 입니다.


#오에완 #오늘에너지절약완료 #에너지시민연대 #녹색교통운동



[움직이는 소나무]
🎤[선발대를 찾습니다] 움직이는 소나무 앱 준비중!

안녕하세요? 소나무대장입니다.


저희가 2021년부터 움직이는소나무 캠페인을 진행했는데요. 


그동안 여러분들이 녹색교통수단을 이용하며 개인 SNS에 인증해야만 했던 번거로움도 덜고, 더 '업그레이드!!'된 캠페인을 진행해보려고 앱을 출시했습니다!!😍

 

이번 출시된 앱을 통해 진행되는 캠페인은 참여자분들이 줄인 온실가스양을 포인트로 바꿔 친환경상품을 구매할 수 있도록 하는 내용도 포함되어 있습니다. 

 

아직 완벽한(?) 상태는 아니지만 선발대 여러분들이 활동기간 동안 구석구석 살펴보고, 이용해보시면서 불편한 사항이나 개선이 필요한 부분이 있으면 언제든지 알려주세요!! 

 

움직이는소나무 캠페인이 더 확장되고, 참여자들과 한번 제대로 온실가스를 줄여볼 수 있는 도구가 되도록 선발대로 참여해주세요!!😊



[활동보고 후기]
🙋‍♀️ 2023년도 1학기 대학생 희망장학금 워크샵

 안녕하세요. 녹색교통입니다.

4월 15일 서울역에 있는 한 회의실에서 선발 된 학생들과 함께 워크샵 시간을 가졌는데요,비가 내리는 궃은 날씨였지만 모두들 잘 찾아와 주었어요😆 

 

이번 워크샵 프로그램은 장학증서 전달, 민주시민교육프로젝트 곁 강의, 

장학금 활용계획서 작성으로  총 3시간 동안 진행됐어요.

특히 장학증서 전달은 그동안 희망장학금 워크샵 및 간담회에서 처음 제작한 것이라 더욱 뜻깊고 새로운 시간이었는데요,

그 모습을 사진과 글로 담아보았습니다! 


2023년 대학생 희망장학금 워크샵 현장을 함께 가보실까요?



[활동보고]
📖[소식] 2023년 1학기 물품지원 후기가 왔습니다!
 

녹색교통운동에서 매년 친구들의 학업을 위한 

물품지원 사업을 진행해 오고 있는건 이제 다 아시겠죠?

이번 1학기도 어김없이 현대모비스 부품협의회의 후원으로

 무사히 지원을 마칠 수 있었습니다. 

학습만화, 문제집, 교구 등 다양한 도서와 새학년 교복, 인터넷 강의 

이렇게 여러 물품을 신청하셨어요.

특히 코로나의 영향인지 작년부터 인터넷 강의 신청이 부쩍 늘었다는 것을 느꼈어요!

 

1학기 총 신청 가정수는 

도서 39가정, 교복 10가정, 학습지 및 인터넷 강의 11가정이며

612권의 도서를 보내드렸답니다. 박수~~👏 👏 👏 


이번 물품지원 후기는 아이들의 인터뷰로 담아보았는데요!

아이들의 이야기를 직접 들으러 가볼까요?



[교통사고 피해가정]
😊 3월 장학금 지급 보고
  

안녕하세요. 녹색교통운동 입니다.😀 

이번달도 교통사고 피해가정 아이들에게 필요한 장학금이 지급되었는데요,

이번 4월은 분기 장학생들까지 포함하여 더 많은 아이들에게 장학금을 받았습니다.

 

[4월 장학금 지급]

총 102명(30,600,000원)에게 지급을 완료하였습니다.

 

[후원해주신 기업]

현대모비스 36명

코리안리 20명

티머니복지재단 10명

청호불교문화원 10명

한국도로공사 부산경남본부 1명

 

[녹색교통운동 직접 지원]

26명

 

교통사고 피해가정 아이들에게 후원(장학금, 물품 등)을 원하시는 기관 및 단체, 개인이 계시다면

아래 연락처를 통해 문의해주시기 바랍니다:D

 

전화: 010-2748-6634070-8260-8609 (박나리 활동가)

메일: kngt@greentransport.org


[영상]
🌍 2023년 4월 22일은 지구의 날입니다!

지구의 날을 맞이해 녹색교통운동 활동가들이 짧은 쇼츠를 만들었어요! 
많은 곳에 공유해주세요!🌍 


[모금활동 소식]
😄 세상을 변화시키는 힘, 여러분의 소중한 후원을 기다립니다!
   일찍이 아버지가 교통사고로 돌아가시고, 어머니 홀로 두 자매를 키우셨습니다. 그때문에 몸이 성한 곳이 없어 이제는 생계를 이제막 대학생이 된 수진이와 희진이가 책임져야 합니다. 갓 성인이 되었지만 가장이 된 두 자매, 희진이와 수진이. 두 자매가 학교도 포기하지 않도록, 생활을 여유롭게 할 수 있도록 여러분이 응원해주세요! ❤️
 교통사고가 일어나도 보상을 받지 못하는 경우가 꽤 많다는 것을 알고계시나요? 승희의 아버지의 경우가 그러했습니다. 사고가 났지만, 차주가 아니었던 탓에 보상 조차 받지 못했어요. 이런 와중에 어머니는 조금씩 시력을 잃어가는 중에 있습니다. 올해 고3이 되는 승희가 원하는 대학교를 포기하지 않도록여러분들이 승희를 응원해주세요!


녹색교통운동 활동을 지지하신다면 
후원회원이 되어 주세요.


사단법인 녹색교통운동
kngt@greentransport.org / 02-744-4855
03696 서울시 마포구 월드컵로26길 39, 시민공간 나루4층

뉴스레터 구독을 원치 않으시면 수신거부를 눌러주세요.

녹색교통운동의 새로운 소식을 SNS에서 만나요.


#움직이는소나무 의 새로운 소식을 SNS로 만나보세요!